태터데스크 베타테스터에 걸리게 되어 어제 오후쯤 메일을 받고 내 블로그의 관리자모드로 들어가보니 바로 아래의 '테터데스크'플러그인이 추가되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플러그인을 '사용중'으로 설정하고 난 다음,설정을 해두고 나서 메인화면으로 돌아와보니 '테터데스크 설정하기'라는 버튼이 생겼길래 그 버튼을 눌러서 확인하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러한 버튼으로 바뀌게 되면서 여러가지 설정을 할 수가 있었다.

솔직히 테터데스크의 기능이 네이버의 프롤로그와 비슷한 기능을 수행할것이라고 생각했다. 나의 그러한 예상을 맞추기라도 하듯 태터데스크 베타테스트를 시작합니다 라는 포스트는 네이버의 프롤로그 기능과 상당히 닮아있었다. 하지만 아이템배치를 누르는 순간,내가 생각한것과는 조금 다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네이버는 프롤로그를 쓰는 순간 조금은 쉽고 세련된 방법으로 배치했지만,테터데스크는 조금은 투박하지만 세심하게 설정을 할 수가 있었고,html코드까지 집어 넣을 수 있어서 좀 더 다양하게 설정을 할 수 있었다. 다시말해 꼭 최신글만을 강조하는 레이아웃은 아니었고 조금 보여진 밑의 그림과 같이 포스트,최신글,기타아이템으로 구성되어 있어 테터데스크를 좀 더 세심하게 꾸밀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나의 레이아웃을 정하고 이것저것 배치를 해봤는데,그것들을 배치하는 방법은 오른쪽의 아이템을 선택한 다음 아이템 배치하기 버튼을 누르고 왼쪽으로 보내면 된다. 그리고 그것들을 주황색 화살표를 눌러서 위로,아래로 배치하기만 하면 된다. 쉽게 배치하자면 굉장히 쉬운것이 테터데스크인듯했다.

하지만 이것을 사용해보니 굉장히 불편하고 속터지는 느낌이 많이 들었다. 게다가 버그까지도 생겨나 있더라.-ㅂ-;;


레이아웃 저장시의 문제점

파 이어폭스에선 그 속도가 너무나도 느려서 사람 화를 돋구게 하더니 대충 내가 원하는 레이아웃이 나와 다시 수정을 하고 나오면 내가 원했던 레이아웃이 아닌 이것저것 뒤틀어진 모양이 나와서 속을 있는대로 뒤집어 놓기도 했다.-_-;; html코드가 마음에 안들어서 수정을 하고 저장을 해서 나오면 틀어져있고 또 틀어져있고.. 그래서 계속 주황색 화살표를 누르고 속터지게 기다리고 있었던 적이 한 두번이 아니었다. 오죽했으면 내 미투에다가 이거 하다가 성질 다버리겠다고 적어놨을까..;;;


디자인상의 문제점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테터데스크에는 최신글,최신포스트,기타기능이 있는데,기타기능에는 html코드를 직접 입력시킬 수 있는것과 10픽셀 정도 띄울 수 있는 기능을 하는 두가지의 것이 있다. 10픽셀을 띄우는건 메뉴와 메뉴사이가 붙어있으면 너무 답답해 보이기 때문에 끼워넣은듯했다. 하지만 저 위의 그림과 같이 html직접입력기능 다음에 아무런 기능도 첨가시키지 않고 섬네일 목록형을 선택했음에도 불구하고 확인을 해보면 꼭 10~20픽셀 정도 띄워져있었다. 물론 html안의 태그도 P태그 혹은 BR태그는 쓰지 않았다. 아무튼 이건 좀 이상하지 않은가? 그렇지만 최신글과 최신포스트기능을 나란히 썼을때는 따닥따닥 붙어 나와서 10픽셀을 띄우는 기능을 써줘야 한다는것. 이런건 좀 수정을 해주셨으면 좋겠다.

물론 이것은 스타일시트를 건드리면 해결될 수 있을 문제이긴 하다. 하지만 스타일시트를 건드리지 않고 예쁜 디자인을 쉽게 추가시킬 수 있게 하면 어떨까 싶다.


게다가 더 치명적인 기능상의 버그

최신글 기능 중 '슬라이드 갤러리'기능이 있다. 그것을 선택하고 이미지를 보고 있는데,내가 공개하지 않았던 이미지들이 메인에 떡 하니 뜨는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 내가 빨간색으로 표시해둔 위의 4개의 이미지는 포스트는 공개된 곳이지만,그 안에 비공개용으로 백업하여 올려 둔 이미지들이다. 포스트에 저 이미지들을 전혀 보이지 않게 해놨는데,저 이미지들이 쌩뚱맞게 왜 보였나 모르겠다. 아무도 볼 권한이 없는 이미지들인데 말이다. 이 기능을 사용하게 되면 블로그 안에 비공개로 저장해둔 모든 이미지들이 다 보일것 같아 굉장히 치명적인것 같아보였다.


바라는점

앞의 불편한점과 버그가 얼른 고쳐졌으면 좋겠지만,일단은 좀 더 깔끔하고 예쁜 메인페이지를 위해 좀 더 많은 선택권이 있었으면 좋겠다. 그 얘기가 무슨말이냐 하면,내 메인페이지를 보면 이미지가 없는 리스트에는 이런식으로 재미없게 나와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즉 이미지가 없는 포스트의 경우에는 꼬박꼬박 저 tistory이미지가 나오는터라 좀 답답해보인다. 그래서 다른 레이아웃을 가지고 있는 것들을 선택하려고 이리저리 둘러보았다. 내 포스트의 거의 대부분은 사진이 없는것이라 꼭 사진을 보여주지 않아도 되는것이니까.
그래서 포스트 선택아이템의 텍스트 목록이 내가 원했던 디자인이라 그것과 비슷한 최신글 아이템의 텍스트 목록형을 선택해보니까 이건 내가 원하는 디자인이 아니었다. 제목과 약간의 포스팅 내용이 나왔으면 했는데,최신글 아이템에선 그냥 제목만 덜렁 나와있었기 때문. 최신글 아이템에도 포스트선택아이템에 있는것처럼 제목과 내용이 조금 나왔으면 좋겠다. 그러면 최신글 아이템의 섬네일목록을 굳이 선택하지 않아도 될테니까.

그리고 더보기나 최신글보기를 눌렀을 때,전체목록이 보여지게 하지 말고 최신포스트를 바로 볼 수 있도록 했으면 좋겠다. 아님 개별 카테고리나 전체카테고리를 눌렀을 때 리스트만 나오게 하고 포스트는 안나왔으면 좋겠다. 이건 많은 사람들이 예전부터 부탁했던걸로 알고 있는데,아직도 고쳐지지 않은 문제점이긴 했다. 처음에는 그러려니 했는데,더보기 기능을 사용했을 때 그것을 클릭했을 때 전체 포스트가 로딩되려면 기다리는것도 참 압박이 되니까.


태터데스크는 티스토리측에서도,나도 아직 만드는 중이라 좀 불안불안하긴 하지만 문제점을 빨리빨리 찾아내어서 고쳐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 계속 이야기 해보겠다~~~

+ 세상에.. 태터데스크 최신글 보기에서 이 글이 안보이다니.. 바로바로 반영이 안되는건가? -_-;; 설마 이것도 버그냐?-_ㅠ => 메인페이지에서 테터데스크편집모드로 들어가니까 비로소 이 글이 보였다. 메인페이지에 최신글이 바로바로 반영이 안되는것도 좀 문제긴하네.-_-;;;